나로호 발사 성공...우주센터 환호

YTN | 입력 2013.01.30 17:02

 

[앵커멘트] 나로호 3차 발사 드디어 성공했습니다.

잠시 뒤에는 데이터를 분석해 공식적인 정부의 성공 선언이 있을텐데요.

먼저 나로우주센터에서 나가있는 YTN 중계차 연결해 현장 상황부터 알아보겠습니다. 김진두 기자!

실패와 연기를 거듭하던 나로호였기 때문에 이번 성공의 기쁨이 더 클텐데요, 현지 분위기
어떤가요?

[중계 리포트]

나로호 1차적으로 성공했다는 선언이 나오자 큰 환호성이 타졌습니다.

발사 순간에도 환호가 있었지만 1차 발사 때
페어링 미분리가 있었기 때문에 우려가 있었는데요.

모든 과정을 순조롭게 마무리하고 결국 성공을 거두면서 연구원 뿐 아니라 취재진과 지역 주민 모두 서로를 격려하고 축하하는 분위기입니다.

한편으로는 이렇게 발사 성공이 쉬운데 왜 이렇게 많은 실패와 발사 연기가 있었나 하는 소리도 흘러 나올 정도였습니다.

이제 잠시 뒤면 비행 데이터를 분석해
이주호 교육과학기술부 장관이 최종 발사 성공을 공식 선언하게 됩니다.

10년이나 걸친 나로호의 비상.

이제 발사는 성공했지만 남은 과제도 있습니다.

바로 나로과학위성이 제 궤도를 돌면서 기능을 해야 하는 것인데요.

우선 제 궤도를 돌고 있는지는 발사 1시간 반 뒤인 오후 5시 반쯤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1차로 11시간 반 뒤, 2차로 13시간 뒤에
대전 카이스트에 있는 인공위성연구센터와 교신이 돼야 나로호 임무 성공을 최종적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제 가벼운 마음으로 내일 교신 성공 소식을 기다려봅니다.

지금까지 나로 우주센터에서 YTN 김진두입니다.



[저작권자(c) YTN & Digital YTN.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YTN | 입력 2013.01.30 17:02

나로호 발사 성공...우주센터 환호